쇼밤

조회 수 4594 추천 수 1 댓글 3
스크랩
?

단축키

이전 문서

다음 문서

스크랩
?

단축키

이전 문서

다음 문서

오래된일이죠 약 5년전이군요

오피에서 일하는 지명녀가 한명있었는데

어느날 썰을 풀어주는데

 

자기 어떻게하냐고 그만둬야될거같다고 말하길래

뭐 때문에 그러냐 물어보니

일하다가 자기 친오빠 친구를 손님으로 만났다네요

 

모자를 쓰고있어서 처음에 몰랐는데 모자벗고나니 알았다는데

더 웃긴건 비밀로 해줄테니까 그냥 손님으로 대하라고 말해서

서비스해줬답니다. 바로 블랙걸고 안절부절 하고있는데

 

몇일있다가 그 언니에게 친오빠친구가 연락와서 밖에서 만나자고

협박식으로 했다고하네요 그 이후로는 저도 연락도 안되고

언니도 그만둔 상태였습니다..

 

아주 찌질한 놈들때문에 괜한 저희들이 피해보는거 같네요

옛날 일이지만 생각만해도 깊은 빡침이 부들부들..

 

?
  • ?
    아저씨 2018.09.10 18:03
    가끔 비슷한 상상을 하죠. 혹시 아는 친구를 만난다면 어떻게 해야하나하고 말이죠.
  • profile
    맥콜 2018.09.11 08:10
    신기하네여 ㅡ..ㅡ
  • profile
    러브볼 2018.09.11 09:44
    헐 나쁜늠

List of Articles
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 추천
공지 공사넷 07.16 10661 15
공지 12 캡틴박 07.16 7118 31
1323 4 비룡문 09.11 1392 1
1322 6 정기왕 09.11 2986 1
1321 3 볼링킹 09.11 2931 1
1320 5 Go!추 09.11 3141 1
1319 2 file 폴리곤 09.11 829 1
1318 1 주저비ㅡ...ㅡ 09.10 817 1
» 3 거늬횽 09.10 4594 1
1316 5 키스마왕 09.10 4471 1
1315 4 더luv 09.10 2061 1
1314 4 홍라멘 09.10 2440 1
1313 4 볼링킹 09.10 1716 0
1312 5 목표는처제다 09.10 1857 1
1311 4 스웩 09.10 1882 1
1310 2 미윰미윰 09.10 965 1
1309 4 스타로드 09.10 2542 1
1308 5 몽블랑 09.10 2561 2
1307 5 녹슨가슴 09.10 1566 1
1306 1 베이글좋아 09.10 2064 0
1305 2 용산호랑이 09.10 2970 0
1304 2 file 비룡문 09.10 3025 1
1303 2 행복일기 09.10 1612 0
1302 4 인생한방 09.10 2079 1
1301 2 성치 09.10 1548 1
1300 you하루 09.10 1640 0
1299 불나방 09.10 1259 0
글 작성 +50│댓글 작성 +10│게시글 조회 -1│추천 받음 +30
쓰기
Board Pagination Prev 1 ... 33 34 35 36 37 38 39 40 41 42 ... 90 Next
/ 90
TOP